Skip to content. | Skip to navigation

Personal tools

한국어

어둠에서 빛으로!

저물어가는 태양의 빛이 밤의 어두움 속으로 사라져간다...

어둠에 묻힌 밤에 부활의 빛이 비쳐온다...

 

성화요일 저녁 프랑스 국경지역과 접해있는 벨기에의 아름다운 도시 빌통(Virton)의 신자들은 그랑꾸흐(Grandcourt) 동네 거리를 걸으며, 어둠과 빛의 상징 안에서 십자가의 길을 묵상했다.

횃불들, 기타, 플룻, 기도, 십자가 등 부활하신 예수님의 현존을 드러내는 상징들과 함께 걸은 십자가의 길을 마치고 난 후 모두 함께 화해의 성사를 통해 기쁨을 누리도록 초대받았다.

                                                                                                                                                         빌통-샤피토 (Chapiteau - Virton )수녀들